+ 즐겨찾기에 추가
     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마이페이지|고객센터
장동자동차매매단지를 소개합니다. 광고영상보기 오토딜러 - 딜러전용매물공유시스템 설치하기 한국중앙자동차매매사업조합연합회 바로가기 부품직거래 대전오토월드 바로가기
최근 본 차량
자동차뉴스
내년부터 새 차 고장 반복되면 교환·환불…레몬법 시행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8.11.12 09:49 조회 : 7133

내년부터 새 차 고장 반복되면 교환·환불…레몬법 시행

전문가들이 차량 하자 판정…중재 결정 내리면 확정판결과 같은 효과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내년 1월부터 새로 산 자동차에서 반복적으로 고장이 발생하면 차를 교환·환불받을 수 있는 일명 '레몬법'이 시행된다.

이를 계기로 자동차 소비자들의 권익이 크게 개선될지 주목된다.

12일 자동차업계와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런 내용을 담은 '자동차관리법' 개정안이 내년 1월부터 시행된다.

이 법은 인도된 지 1년 이내이고 주행거리가 2만㎞를 넘지 않은 새 차의 고장이 반복될 경우 자동차제작사가 이를 교환 또는 환불해주도록 하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원동기와 동력전달장치, 조향장치, 제동장치 등 주요 부위에서 똑같은 하자가 발생해 2번 이상 수리했는데도 문제가 또 발생한 경우 교환·환불 대상이 된다.

또 이처럼 주요 부위가 아닌 구조와 장치에서 똑같은 하자가 4번 발생하면 역시 교환이나 환불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주요 부위든 그렇지 않든, 1번만 수리했더라도 누적 수리 기간이 30일을 넘는다면 역시 교환·환불 대상이다.

이런 하자가 발생하면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위탁 운영하는 '자동차안전·하자심의위원회'(이하 자동차안전심의위)가 중재에 나서게 된다.

자동차 분야 전문가들(최대 50명)로 구성될 자동차안전심의위는 필요한 경우 자동차제조사에 자료 제출을 요구하거나 성능시험을 통해 하자 유무를 밝혀낼 수 있다.

국토부는 레몬법이 시행되면 자동차 소비자의 권익이 상당 부분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새로 시행되는 레몬법의 특징은 현행 제도보다 법적 구속력과 전문성이 크게 강화됐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지금은 소비자들이 자동차에 문제가 있을 경우 자동차제조사와 직접 담판을 짓거나 민사 소송 또는 한국소비자원의 조정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자동차는 부품이 2만∼3만 개에 달하다 보니 일반 소비자는 차량의 하자 여부를 정확히 알기 힘들다"며 "자동차안전심의위는 차량 전문가들로 구성돼 소비자와 제조사 간 이 같은 정보 비대칭을 해소해줄 수 있다"고 말했다.

예컨대 자동차제조사가 거짓말을 하는지를 판별할 만한 전문성이 있다는 것이다.

자동차안전심의위가 조사를 거쳐 내린 중재 판정은 확정판결과 같은 효력이 있다. 따라서 자동차제조사가 교환·환불을 해주지 않을 경우 이를 강제집행할 수도 있다.

레몬법은 또 '6개월 입증 전환 책임' 조항을 뒀다. 차량이 소유자에게 인도된 지 6개월 이내에 하자가 발견됐을 때 이는 당초부터 있었던 하자로 본다는 것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앞으로는 소비자가 하자가 있었음을 입증해야 하는 게 아니라, 자동차제조사가 하자가 없었음을 입증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법 시행을 앞두고 자동차안전심의위의 구성 등 막판 실무 절차를 준비 중이다.

국내 완성차업체들도 레몬법 시행에 대비해 준비에 나서고 있다.

레몬법이 시행되면 소비자가 자동차를 살 때 '하자 발생 시 신차로 교환 또는 환불해준다'는 내용이 담긴 서면계약서를 써야 하는 등 지금과는 절차도 다소 달라진다.

한 완성차업체 관계자는 "중재나 각종 요청사항에 대응할 수 있는 업무 절차와 조직 등을 검토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또 완성차업체들은 자동차 정비업체가 더 철저히 정비·수리에 나서도록 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레몬법이 동일한 부위에서 하자가 반복적으로 발생할 때 교환·환불하도록 하고 있기 때문이다.

다만 자동차 제조 공정 자체를 개선할 계획은 없다고 완성차업체들은 밝혔다.

한 완성차업체 관계자는 "이미 국내에서도 국제적 기준에 맞춰 자동차를 생산해 수출까지 하고 있다"며 "레몬법이 시행돼도 제조 공정까지 손볼 여지는 별로 없다"고 말했다.

레몬법이 시행돼도 여전히 미국 등 다른 나라에 견줘 소비자 권익 보호가 미흡할 것이란 우려도 있다.

이호근 대덕대 교수는 "중재 절차를 밟는 것이 권고 사항이어서 강제성이 없고, 중재 결과에 대해서도 소비자가 계속 문제를 제기할 경우 기존과 마찬가지로 소송까지 가야 한다"고 말했다.

미국처럼 집단소송제가 있다면 이 법이 더 강력해질 수 있지만 국내에서는 집단소송제가 시행되지 않아 한계라는 지적도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으로

자동차뉴스 글쓰기
No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중고차 비수기 5월, 이제는 옛말 관리자2017-05-1929831
 중고자 매매 관리 강화 관리자2016-01-2930551
 중고자동차 제대로 사기(매매단지 등 공인 판매... 관리자2015-12-3130428
 LPG승용차 불법 사용자, 일제 점검 관리자2015-12-1529384
 대포차 수천대 유통한 사이트 운영자 등 244명 ... 관리자2015-11-0430687
220 속도위반 단속 걸렸는지 바로 알아보는 방법 관리자2020-01-0212581
219 2020년 달라지는 자동차 제도는 어떤 것인가요? 관리자2019-12-319989
218 2020년 10년 이상 노후차 신차 교체시 개별소비... 관리자2019-12-3012158
217 생애 첫차 중고차 구매 희망 10명 중 6명 이상 관리자2019-12-2613016
216 2019년 가장 빨리 팔리는 국산차와 수입차는? 관리자2019-12-1913466
215 노후차량 운행제한 제도 및 과태료 내용 관리자2019-12-1211719
214 12월 중고차 시세 가장 많이 떨어진 자동차는? 관리자2019-12-105989
213 한국 중고차 연 매출은 얼마일까요? 관리자2019-12-096207
212 중고자동차 시장 대기업 진입 규제 제도 변경 관리자2019-11-126292
211 중고차도 온라인 구매를 많이 이용 관리자2019-09-066405
210 2019년 9월 1일부터 새 차엔 ‘8자리 번호판’입... 관리자2019-09-036589
209 국토부, 정비업체 책임보험 강행 관리자2019-05-247218
208 9월부터 중고차 대출은 '찻값의 110%룰' 적용 관리자2019-05-097213
207 LPG車 판매량 증가, 노후 모델까지 인기 관리자2019-05-037297
206 1분기 가장 빨리 판매된 중고차 베스트 10 관리자2019-04-257103
205 LPG차 일반 허용’ 과 신차 생산 관리자2019-04-097144
204 일반인에 LPG차 열렸다 관리자2019-03-267290
203 일반인도 자유롭게 LPG차량 사용 제한 가능(2019... 관리자2019-03-216812
202 중고차 SUV 잔존가치 현황 관리자2019-03-206858
201 중고차 거래 시 중고차 성능상태점검 확인 관리자2019-03-206535
200 중고차 성수기, 가장 인기있는 SUV는 카니발, 포... 관리자2019-03-136794
199 미세먼지 대책으로 LPG 차 누구나 산다..."고를 ... 관리자2019-03-136491
198 美JD파워 車내구성 발표, 현대차 7위→8위, 기아... 관리자2019-02-206830
197 국내외 자동차 잔존 가치 현황 관리자2019-02-208737
196 '가성비 중고차' 사려면 관리자2018-12-317130
195 딜러 전용 매물 공유 시스템 '오토딜러' 다운로... 관리자2018-12-187447
194 2018년 중고차 거래 역대 최대치 전망 관리자2018-11-2912213
193 2018년 인기있는 중고차 3가지 키워드 관리자2018-11-267949
192 '리콜 논란' BMW520d, 중고차 거래량 회복..가격... 관리자2018-11-207441
191 내년부터 새 차 고장 반복되면 교환·환불…레몬... 관리자2018-11-127133

 1 2 3 4 5 6 7 8 

검색  목록으로
조합소개|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문의|광고 및 제휴문의